• 포토뉴스
  • 뉴스
  • 위클리포유
  • 에듀포유
  • Y-vision
  • 오피니언
  • 독자와 함께

'배드파파' 하준, 독기 서린 강렬한 아우라…카메라 밖에서는 '소 스윗'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윤용섭기자
  • 2018-10-11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상남자와 순정남을 오가는 배우 하준의 달콤 살벌한 '온도차 매력'이 포착됐다.


MBC 월화드라마 '배드파파'에서 종합격투기 페더급 랭킹 1위 챔피언 이민우 역으로 긴장감을 끌어올리고 있는 하준의 극과 극 비하인드 컷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고 있는 것. 하준이 맡은 이민우는 자신과의 승부를 져버린 지철(장혁 분)에 대해 강한 적개심을 품고 있으며, 승부도 사랑도 다시 증명하고 싶어 하는 캐릭터. 촬영할 때 하준은 이러한 집념을 가진 이민우를 온전히 표현하기 위해 와일드한 액션과 비주얼, 제스처로 역할에 몰입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엄청난 연습으로 지금의 챔피언 자리까지 올라온 이민우를 그대로 나타내듯 하준의 독기 서린 강렬한 아우라가 눈을 뗄 수 없게 만든다. 이와 관련 하준은 평소 촬영장에서 선배인 장혁과 심도 깊은 대화를 나누며 두 사람 사이에 보이지 않는 애증의 감정을 연기에 담아내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반면, 카메라가 돌지 않는 쉬는 시간에는 이민우가 아닌 배우 하준으로서 180도 다른 분위기로 시선을 모은다. 깔끔하고 세련된 헤어, 슈트 스타일링에 푸근한 미소로 스윗한 매력을 한껏 발산한 것은 물론, 카메라를 향한 하준의 반달 눈웃음과 환한 미소가 설렘 지수를 높인다.


이같은 하준의 다채로운 매력은 사랑과 승부에 거침없이 직진하는 이민우의 캐릭터를 입체적으로 살리며 '배드파파'를 더욱 흥미진진하게 만들어가고 있다.


윤용섭기자 yy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