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뉴스
  • 뉴스
  • 위클리포유
  • 에듀포유
  • Y-vision
  • 오피니언
  • 독자와 함께
스위치

태풍 지나간 후…쓰레기장된 염전해변 모래사장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원형래기자
  • 2019-10-23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울진 근남면 수산리 염전해변 모래사장에 온갖 해양 쓰레기들이 잔뜩 쌓여 있다. 태풍 ‘미탁’이 할퀴고 간 후 바다에서 밀려온 것이다. 울진 8개 읍·면엔 모두 2천690t의 쓰레기가 발생했고 현재 1천91t을 수거했다. 오성규 울진군 해양수산과장은 “당장 마을마다 복구가 급하다 보니 해양쓰레기를 처리하기 어려운 실정이지만 가능한 한 빨리 정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글·사진=울진 원형래기자 hrw7349@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