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길에서 연예인을 주웠다' 성훈-김가은 깜짝 키스신 예고

  • 윤용섭
  • |
  • 입력 2018-11-08   |  수정 2018-11-08
20181108

옥수수 오리지널 드라마 '나는 길에서 연예인을 주웠다'(이하 나길연)가 성훈, 김가은의 깜짝 키스신을 예고하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지난주 1, 2회를 공개하며 시청자들의 관심을 받고 있는 '나길연'은 극 중 황제 인질 톱스타 강준혁(성훈 분)과 납치녀가 된 하루살이 싱글녀 이연서(김가은 분)의 '숨멎' 기습 키스신을 예고해 눈길을 끌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대낮, 길 한복판에서 강준혁에게 기습적으로 입맞춤을 하고 있는 이연서의 모습이 담겼다. 저돌적인 연서의 키스에 준혁은 매우 놀란 표정을 짓고 있으며 연서 또한 스스로도 놀란 모습으로 준혁을 바라보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우연한 사건으로 톱스타 강준혁을 길에서 줍게 된 연서는 하룻밤 사이에 평범한 계약직 신분에서 살인범, 납치범, 사생팬까지 될 뻔한 우여곡절을 겪은 후 결국 준혁과 3개월간의 계약 동거를 시작하게 됐다. 준혁은 자신이 원하는 것은 다 할 수 있지만 3개월 동안 연서의 옥탑 외 밖으로는 나갈 수 없는 황제 인질이 되었고 연서는 그 3개월간 해외로 떠날 돈을 모으기로 한 것.


이런 상황에서 옥탑방에 갇혀있던 준혁은 어떻게 탈출을 감행하고 밖으로 나오게 된 것인지, 또한 준혁에게 기습 키스를 한 연서는 '사랑에 빠지지 않는다'라는 준혁이 요구한 마지막 조항을 어기고 결국 준혁을 사랑하게 된 것인지, 다음 이야기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매주 목, 금 방송된다.


윤용섭기자 yys@yeongnam.com

연예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