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따라 온 봄

  • 윤관식
  • |
  • 입력 2019-02-11   |  발행일 2019-02-11 제1면   |  수정 2019-02-11
동백따라 온 봄

추위속에도 조금씩 조금씩 봄은 온다. 휴일인 10일 대구 중구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의 동백나무가 빨간 꽃망울을 터트렸다. 한 어린이가 호기심 어린 눈으로 꽃망울을 쳐다보고 있다.
윤관식기자 yks@yeongnam.com

사회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