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찾은 나경원 "제가 못할 말 했습니까"

  • 김진년
  • |
  • 입력 2019-03-12   |  수정 2019-03-12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로 논란을 빚고 있는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2일 오후 대구를 찾았다.

대구시 동구 신천동 영남일보 대강당에서 열린 영남일보 CEO아카데미에 강사로 나선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논란을 빚은 발언에대해 "지난 번 블룸버그 통신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김정은의 수석대변인이라는 이야기를 듣는다는 내용을 썼다"며 "이런 이야기 듣지 않도록 낮뜨거운 이야기 듣지 않도록 조심 좀 하라고 했다. 제가 못할 말 했냐"고 말했다.

또 "마지막 입법부 장악하려는 것이 선거법 개악"이라며 "우리가 막지 않으면 좌파 정권에 맞대응할 수 있는 의회 내 우리 자유한국당 세력은 말살되고 만다"고 말했다.

김진년 기자 show@yeongnam.com

영상인기뉴스


  •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