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물류창고 불…5억여원 피해

  • 조규덕
  • |
  • 입력 2019-05-15   |  발행일 2019-05-15 제8면   |  수정 2019-05-15

[구미] 14일 0시13분쯤 구미 고아읍 한 물류회사 창고에서 불이 나 1시간 만에 꺼졌다. 인명피해는 없었다. 불은 건물 5개동(387㎡)과 승용차 4대 등을 태워 5억7천여만원(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를 냈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대응 1단계를 발령하고 소방차 등 장비 37대와 소방인력 136명을 투입해 불을 껐다. 경찰·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원인을 조사 중이다. 조규덕기자 kdcho@yeongnam.com

사회인기뉴스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