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생활SOC복합화사업, 3건 국비 149억 확보

  • 백종현
  • |
  • 입력 2019-10-08   |  발행일 2019-10-08 제8면   |  수정 2019-10-08

구미시는 정부가 공모한 ‘2020년도 생활SOC 복합화 사업’에 경북지역 일선 시군 중 가장 많은 3건(국비 149억원)의 사업을 확보했다고 7일 밝혔다.

대통령 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확정한 구미시의 생활SOC 복합화 사업은 △강동꿈나무 문화나눔터 건설 △시립중앙도서관 증·개축 △문화로 미니큐브 사업으로 국비를 포함해 총 302억원이 투입된다.

총 180억원이 투입되는 가칭 강동꿈나무 문화나눔터는 산동면 확장단지에 조성한다. 이곳에는 구미국가산업단지 확장단지 입주민들의 오랜 숙원 사업인 공공도서관, 소규모체육관, 국공립어린이집, 주거지주차장, 다함께돌봄센터 등의 시설이 들어선다.

구미=백종현기자 baekjh@yeongnam.com

사회인기뉴스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