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다음주중 금의환향…11일 귀국 일정 공개

  • 입력 2019-11-07   |  수정 2019-11-07

미국프로야구에서 자유계약선수(FA) 시장에 나온 류현진(32)이 금의환향한다.


 류현진 측 관계자는 7일 "류현진은 14일 혹은 15일 아내인 배지현 아나운서와 함께 귀국한다"며 "자세한 일정은 11일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류현진은 국내에서 다양한 행사에 참가하며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그는 올 시즌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서 14승 5패 평균자책점 2.32로 활약하며 사이영상 최종 후보 3인에 이름을 올렸다.
 미국야구기자협회(BBWAA) 투표로 뽑힌 사이영상 주인공은 14일 발표된다.
 류현진은 FA 계약 협상을 에이전트사인 스콧 보라스 코퍼레이션에 맡겼다.연합뉴스

스포츠인기뉴스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