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려운 이웃에 나눠줬으면” 유석권 법무사, 영천시에 쌀 기탁

  • 유시용
  • |
  • 입력 2019-11-27   |  발행일 2019-11-27 제28면   |  수정 2019-11-27
“어려운 이웃에 나눠줬으면” 유석권 법무사, 영천시에 쌀 기탁

유석권 법무사는 지난 22일 쌀 500포대(5천㎏·1천350여만원)를 어려운 이웃에 나눠주면 좋겠다며 영천시에 기탁했다.

영천에서 기부천사로 알려진 그는 2004년부터 더불어 사는 삶을 실천하면서 장학금 기탁을 비롯해 소년소녀가장돕기, 장애인·복지시설 지원 등 어려운 이웃과 함께 해왔다.

그는 “지역에서 서로 도움을 주고받으며 사는 것은 너무나 당연한 일이며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에게 힘이 될 수 있는 일이 무엇인지 고민하고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영천=유시용기자 ysy@yeongnam.com

동정인기뉴스


  •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