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농 소재 웹드라마 ‘상주가는 길’, 브라질영화제 ‘인터내셔널서킷상’

  • 이하수
  • |
  • 입력 2019-12-02   |  발행일 2019-12-02 제9면   |  수정 2019-12-02

[상주] 귀농을 다룬 코믹 웹드라마 ‘상주가는 길’이 최근 브라질에서 열린 리오웹페스트 영화제에서 베스트 인터내셔널 서킷상을 차지했다. 웹드라마는 TV가 아닌 인터넷이나 모바일에서 볼 수 있는 짧은 내용의 드라마다. 웹드라마 상주가는 길은 서울에 사는 두 신혼부부가 귀농 1번지인 상주에 귀농하면서 겪게 되는 일을 25분간 코믹하게 다루고 있다.

상주시가 의뢰해 MK필름 강영만 감독이 연출하고 <주>TPI(대표 최은희)가 제작했으며 신인배우 서상빈·서수현·엘로디 등이 열연했다. 지난 8월 서울에서 열린 웹페스트에서는 베스트드라메디상(드라마+코미디)을 수상했으며 유튜브 등에서 감상할 수 있다.

이하수기자 songam@yeongnam.com

경북지역인기뉴스


  •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