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북구 노곡동 하중도 유채꽃단지 주말엔 전면 폐쇄

  • 강승규
  • |
  • 입력 2020-04-02   |  수정 2020-04-03
주중엔 개방...주차장은 문닫아
2020040201000117300004071
대구 북구 노곡동 하중도 유채꽃단지에 꽃이 만개해 지나는 이들로 하여금 발길을 사로 잡고 있다.

대구 북구 노곡동 하중도 유채꽃 단지가 이번 주말부터 전면 폐쇄된다.

대신 주중에는 개방된다.

주차장은 주중에도 문을 닫는다.

최삼룡 대구시 시민안전실장은 2일 "최근 따뜻한 봄 날씨로 인해 유채꽃이 예년보다 일찍 만개하고, 코로나19 지속에 따른 심리적인 요인으로 야외활동하는 사람들이 예상보다 많이 찾고 있다"며 "이로 인해 전염 우려 등 위험성이 높아질 수 있다는 감염병 전문가 의견에 따라 불가피하게 이런 결정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최 실장은 "사람이 많이 몰리는 주말에는 방역 통제가 어렵다고 보고 출입을 전면 막지만, 주중에는 차량만 통제하고 산택은 가능하도록 했다"고 덧붙였다.

시는 시민의 불편을 최소화 하고자 하중도 주변에 방역 안내 현수막을 부착하는 한편, 주기적인 방역 작업도 펼칠 방침이다.

강승규기자 kang@yeongnam.com

사회인기뉴스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