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예술발전소 8월9일까지 2020년 첫 번째 기획전 '각각의 색'

  • 이은경
  • |
  • 입력 2020-05-25   |  발행일 2020-05-26 제20면   |  수정 2020-05-25
2020051801000631200024651
유주희 'Repetition-Trace of Meditation'
2020051801000631200024652
윤종주 'Cherish the time'

대구예술발전소의 2020년 첫 번째 기획전 '각·색(각각의 색)'이 8월 9일까지 대구예술발전소 2층 전시실에서 열린다. 독자적인 창작세계를 구축한 여성작가 10명의 작품세계를 조명하는 전시다.

 

'색'을 주제로 김미경, 신소연, 윤종주, 박정현, 유주희, 원선금, 정희경, 소영란, 정은주, 서지현씨 등 10명의 여성작가가 회화와 설치작품 90여점을 전시한다. 전시기간 중 작품과 어우러진 첼로, 아코디온, 가야금, 바이올린, 해금 등의 솔리스트 연주도 함께 진행된다.


이번 전시는 온라인(대구문화재단 및 대구예술발전소 유튜브와 SNS)으로 먼저 오픈했다. 참여작가 10명이 직접 자신들의 작품을 소개하는 영상과 전시 작품들을 영상으로 만날 수 있다.

이은경기자 lek@yeongnam.com

문화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