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 오전 11시 북한 관련 입장발표

  • 입력 2020-06-17

 청와대가 17일 오전 11시 최근 북한의 움직임에 대한 입장을 발표한다.


이 자리에서는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북한의 개성 남북연락사무소 폭파 및 연이은 대남비난 등에 대해 언급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청와대는 전날 오후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1시간가량 긴급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개최한 뒤 "북측이 판문점선언에 의해 개설한 남북공동연락사무소 건물을 일방적으로 폭파한 것에 대해 강력한 유감을 표명한다"고 밝힌 바 있다. 연합뉴스

정치인기뉴스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