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칠곡서 코로나19 확진자 나온 대구 동전노래방 왕래 20대 확진 판정

  • 마준영
  • |
  • 입력 2020-12-02   |  수정 2020-12-02

칠곡군 방역당국은 2일 대구 중구 동전노래방에서 확진자가 나와 이곳을 다녀온 20대 A씨를 상대로 코로나19 검사를 한 결과 양성으로 나왔다고 밝혔다. 칠곡지역 코로나19 확진자는 55명으로 늘었다.


A씨는 지난달 30일 오전 8시4분 칠곡군 왜관역∼대구역 간, 오후 7시18분에는 대구역∼왜관역 간 무궁화호 열차를 탄 것으로 나타났다.

마준영기자 mj3407@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