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어, 울진의 새로운 관광자원으로 거듭난다

  • 원형래
  • |
  • 입력 2021-11-27 14:01   |  수정 2021-11-27 14:03
울진 연어 관광 자원화 기본구상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2021112701000827400033131
윤명한 울진군 미래전략실 실장은 군청 대회의실에서'울진 연어 관광자원화 기본구상 연구용역'최종보고회가졌다.<울진군 제공>


경북 울진군은 연어, 울진의 새로운 관광자원으로 거듭난다.

지난 25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울진 연어 관광 자원화 기본구상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했다.

이번 용역은 연어의 기존 활용방안에서 벗어나, 왕피천 하류 인근 주변 자원을 연계한 관광자원 개발, 연어와 왕피천을 소재로 한 문화예술 콘텐츠 육성, 주제가 있는 관광 프로그램 등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 전략 수립을 목적으로 시작했다.

용역사인 대구한의대학교 산학협력단은 울진 연어 관광 자원화 전략으로 △왕피천 연어 관광 도로 및 트레킹여행 로드 조성 △연어 페스티벌 개최 △연어 인문학 카페 조성 △연어 테마 실경공연장 조성 △연어 어도 및 관찰로 설치 △왕피천 떼배 운영 △왕피천 공원 둔치 산책로 정비 △연어마을 조성 △전국 연어 파크골프대회 개최 등 기존 관광 자원화와 차별화된 방안을 제시했다.

이번 보고회에는 울진군 지역발전협의회 관광분과 위원, 경상북도민물고기연구센터, 해당 지역 주민대표들이 참석하여 발표된 사업안에 대한 보완점을 제시했다.

전찬걸 울진군수는" 이번 용역이 왕피천 인근 종합개발계획이라는 숲을 조성하기 위한 나무를 심는 과정이다"라며"기본계획이 수립되고 나면 세부계획 수립·타당성 조사·중앙부처 협의 및 공모사업 신청 등을 통해 구체화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원형래기자 hrw7349@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