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대성초등 방탄소년단 '뷔 벽화거리' 60m로 연장

  • 오주석
  • |
  • 입력 2022-05-23 12:38   |  수정 2022-05-23 13:42
2022052301000686300028191
대구 서구 대성초등학교 외벽에 마련된 '뷔'(BTS 멤버) 벽화거리가 60m로 연장 조성 됐다. <대구 서구청 제공>

세계적인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멤버 '뷔'를 주제로 한 대구 벽화 거리가 연장·조성됐다.

대구 서구청은 "뷔의 모교인 대성초등 외벽에 방탄소년단(BTS) 뷔 벽화거리를 연장 조성했다"고 23일 밝혔다.

BTS 뷔 벽화거리 연장 사업이 20일 완공돼 앞서 조성된 벽화(높이 2m, 길이 33m)와 함께 약 60m에 이르는 벽화를 파노라마로 감상할 수 있게 됐다.

연장 조성된 벽화의 상단부에는 방탄소년단과 팬들 사이에서 쓰이는 표현인 '보라해'(사랑해)를 각 국의 언어로 번역해 뷔의 세계적인 인기를 담아냈다. 하단부는 뷔가 좋아하는 화가인 반 고흐의 '별이 빛나는 밤'을 배경으로 해 기존 벽화와 통일성 있는 분위기를 유지했다.

서구청 문화홍보과 관계자는 "지난 벽화 조성으로 팬들 사이에서 뜨거운 반응을 얻으면서 서구 관광에 많은 활력을 얻었다. 방탄소년단 컴백이 곧 다가오는 6월에 예정되어 있다고 들었는데, 데뷔 기념일과 함께 많은 팬들이 방문할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서구청은 앞으로 늘어날 관광 수요를 대비하여 뷔 벽화거리 연장을 필두로 주변 달성토성마을, 서부오미가미거리 등에 대한 관광화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오주석기자 farbrother@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동정인기뉴스

영남일보TV

Remember!

대구 경북 디아스포라

더보기

대구 경북 아픈역사의 현장

더보기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