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지마을’ 영천 화북면 공덕리 스타빌리지사업으로 환경개선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유시용기자
  • 2018-07-05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봉사단체, 집수리·건강서비스 펼쳐

영천행복마을 스타빌리지사업에 참여한 봉사자와 마을주민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영천시자원봉사센터는 최근 화북면 공덕리에서 자원봉사단체, 기업체, 마을 주민 등 1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영천행복마을 스타빌리지 16호 사업을 진행했다.

16호 사업에 선정된 화북면 공덕리는 오지마을인 데다 65세 이상 고령 가구 비율도 높아 주거환경이 열악한 편이다. 이날 16호 사업에는 총 10개 자원봉사단체가 참여해 집수리, 방충망, 돋보기 지원, 우체통 교체, 건강증진 서비스, 중식 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했다.

이 마을 서재창 이장은 “방충망, 노후배선 교체 등 사소한 일도 어르신들에게는 힘겹다”며 “많은 사람들이 새벽부터 오지마을로 달려와 봉사를 해주니 감사하다”고 말했다.

영천행복마을 스타빌리지 사업은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마을을 선정해 자원봉사자들의 재능과 노력으로 각종 주거환경 개선을 지원하고 있다.

영천=유시용기자 ysy@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