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에 대구 아파트 두곳 정전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권혁준기자 서정혁기자
  • 2018-07-27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폭염에 대구지역 아파트 두 곳에서 정전이 발생해 주민이 불편을 겪었다. 26일 대구소방안전본부 등에 따르면 지난 25일 밤 10시40분쯤 대구 북구 태전동 한 아파트에서 변압기가 고장 나 4시간가량 499가구의 전기 공급이 끊겼다. 이 때문에 주민은 열대야에도 선풍기 등 냉방기를 가동하지 못했다. 아파트 관리사무소는 전기안전관리자를 투입해 4시간 만에 복구를 완료했다. 아파트에 설치된 변압기 3개 중 1개가 과부하로 손상돼 정전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됐다.

앞서 밤 9시30분쯤 대구 달서구 파호동 아파트에서도 변압기 차단기가 작동해 1시간 정도 605가구의 전기 공급이 끊겼다. 이날 대구 아침 최저기온은 27.9℃로 나타났다.

권혁준기자 hyeokjun@yeongnam.com
서정혁기자 seo1900@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