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유치 20兆 달성” 경북도 특별委 출범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전영기자
  • 2018-08-01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각 분야 전문가·공무원 등 구성

31일 출범한 경북도 투자유치 특별위원회에서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투자유치 방안 등에 대해 이야기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경북도는 민선7기 핵심 과제인 ‘투자유치 20조원’ 달성을 위해 31일 도청 영상회의실에서 각 분야 전문가 등 22명이 참여하는‘경북도 투자유치 특별위원회’(이하 투자유치특위) 출범식을 가졌다. 투자유치특위는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당선자 시절부터 외쳐온 미분양 산업단지 해소, 좋은 일자리 창출을 위한 투자환경개선, 대기업·우수기업 유치를 위해 구성됐다.

이에 따라 특위는 국내외 투자유망기업 발굴과 투자유치 여건조성을 위한 자문 역할을 하게 된다. 또 특위를 실질적으로 뒷받침하기 위해 시·군 공무원들과 공동으로 ‘행정지원단’을 구성·운영한다. 3명이 공동위원장을 맡는다. YTN 사장·기업은행장을 지낸 조준희 송산특수엘리베이터 회장, 코트라사장·산업부1차관을 역임한 김재홍 한양대 특훈교수가 이철우 도지사와 함께 활동하게 된다. 위원은 금융기관 출신 3명, 기업가 5명, 연구기관 2명, 정부투자기관 1명, 산업단지조성·분양 관계기관 3명 등 14명의 외부 전문가와 당연직 공무원 5명으로 구성됐다.

경북도는 위원들과의 유기적 소통을 통해 기업 투자계획 등에 관한 정보를 교환하고, 투자유치특위 위원들이 제공하는 투자관련 정보를 적극 활용해 기업 유치·투자를 이끌어낸다는 계획이다. 이철우 도지사는 “기업유치를 위해 필요한 행정적 준비사항을 철저히 점검하고, 위원회 활동을 적극 지원해 위원들의 역량을 투자유치에 효과적으로 접목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영기자 younger@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