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경시 도자기 명장 3호에 유태근 경일대 초빙교수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남정현기자
  • 2018-09-30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문경시 도자기 명장 3호에 유태근 경일대 초빙교수(52.사진)가 선정됐다.
 

문경시 도자기명장 선정 심사위원회는 최근 서면심사와 현장심사를 통해 마성면에서 방문요를 운영하고 있는 유태근 도예가를 문경시 도자기명장(3호)으로 선정했다.
 

유 작가는 1993년 경일대 산업공예학과를 졸업하고 1999년부터 문경대 도자기공예학과 교수를 거쳐 현재 경일대 초빙교수로 강의를 하고 있다.
 

심사위원회는 유 작가가 각종 공모전 38회 수상, 개인전 및 단체전 100여회 개최 경력과 도자사 연구를 통한 문경 도자문화의 역사성 향상 및 저변 확대에 힘쓰는 등 지역 도자문화 발전에 공헌한 점을 높이 평가했다.
 

문경시는 2015년 도자기명장 선정 조례를 제정한 뒤 지난해 처음으로 오정택·김억주 도예가 등 2명을 명장으로 뽑았다.
 

문경=남정현기자 namun@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