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이호우·이영도 시조문학상에 김소해 시인 시조집 '만근일 줄 몰랐다' 선정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박성우기자
  • 2018-10-07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신인상에는 김동관.이태정.심금섭 시인

김소해씨
김동관씨
이태정씨
심금섭씨
이호우·이영도 문학기념회는 2018 이호우·이영도 시조문학상에 김소해 시인(부산)의 시조집 '만근일 줄 몰랐다'를 선정했다. 시상금 2천만원이다.
 

이호우시조문학상 신인상에는 김동관 시인(울산)의 시조 '24시, 풍경', 이영도시조문학상 신인상은 이태정 시인(서울)의 시조 '누수'가 차지했다. 또 오누이시조공모전 신인상은 심금섭시인(경주)의 시조 '팔공산을 펼치다'가 선정됐다. 시상식은 오는 26일 열리는 2018 이호우·이영도 오누이시조문학제에서 열린다.
 청도=박성우기자 parksw@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