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야고분군 세계유산등재 위한 학술대회 열려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석현철기자
  • 2018-10-26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고령] 가야고분군 세계유산등재를 위한 국제학술대회가 25~26일 고령군 등 10개 지자체와 문화재청이 참석한 가운데 창원 풀만호텔에서 열린다.

이 학술대회는 가야고분군 세계유산등재를 위한 협약 체결 뒤 열리는 첫 학술대회다. 고령 지산동고분군을 비롯해 남원·김해·함안·창녕·고성·합천 등 7개 고분군의 세계 유산적 가치가 심도 있게 논의되고 있다. 25일 개회식엔 세계유산 권위자인 이혜은 동국대 석좌교수가 ‘연속유산의 정의와 최근 등재 경향’이라는 주제의 기조강연을 했다.

석현철기자 shc@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