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삼성, LG 6-3으로 꺾고 4연승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9-07-12


삼성 라이온즈가 홈런 3방을 앞세워 LG 트윈스를 꺾고 4연승을 질주했다.


 삼성은 12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9 프로야구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원정 경기에서 LG를 6-3으로 제압했다.
 LG는 3연패에 빠졌다.


 추격포를 때린 김동엽, 동점포를 날린 다린 러프, 쐐기 홈런을 친 박해민이 LG 마운드를 두들겼다.
 LG가 1회 말 이천웅, 이형종, 김현수의 잇단 2루타를 앞세워 2점을 먼저 앞섰다.


 그러나 김동엽이 추격의 솔로포를 날렸다. 김동엽은 2회 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차우찬의 초구인 시속 146㎞ 직구를 잡아당겨 왼쪽 담장 뒤로 넘겼다.


 삼성은 3회 초 2사 1, 2루에서 러프의 우전 적시타로 2-2로 따라잡았다.


 LG는 3회 말 2사 1, 2루에서 박용택의 1타점 우전 적시타로 다시 달아났다.
 그러나 삼성은 5회 초 러프의 좌월 솔로 홈런으로 다시 3-3 동점을 만들었다. 러프의 시즌 13호 홈런이다.
 삼성은 7회 초 LG의 치명적인 실책을 틈타 역전에 성공했다.


 2사 1, 2루에서 김동엽이 2루수 내야안타를 치고 나가 만루를 만들었다. 이때 LG 2루수 정주현의 뒤늦은 송구가 1루 뒤로 빠지면서 3루 주자 러프가 득점했고, 주자는 2, 3루가 됐다.
 삼성은 8회 초 1사 1루에서 박해민의 오른쪽 파울 폴을 맞히는 2점 홈런으로 6-3으로 달아났다.
 삼성은 9회 말 장필준의 삼자범퇴로 LG의 추격을 막고 승리를 지켰다.


 삼성 타선은 김동엽, 러프, 김상수가 3안타씩 터트리는 등 14안타를 폭발했다.      연합뉴스

2019 대구경북 고교동문 골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