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경북 체육동호인·유소년 55팀, 영천 그라운드서 축구로 화합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유시용기자
  • 2019-11-23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23·24일, 내달 1일 대회 진행

경기도·대전 클럽 등도 참가

영남일보·영천시축구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2019년 경북동호인·유소년 화합축구대회가 23일 단포체육공원축구장에서 개회식을 시작으로 24일과 내달 1일 열전에 돌입한다. 이번 대회에는 일반부 27개팀, 유소년부 10개팀, 여성부 8개팀, 청년부 10개팀 등 55개팀이 참가해 각 클럽의 명예를 걸고 기량을 겨룬다.

23일 예선, 24일 본선, 12월1일 영천지역동호인 경기 등이 열린다.

특히 올해부터 신설된 유소년부는 대구·울산 등 강팀들이 참가해 23일 개막식 후 열전에 돌입한다.

일반부는 대구·경북을 비롯해 경기도·대전 등지에서 각 명문클럽이 참가한다.

신용범 영천시축구협회장은 “어린이축구장 등 축구시설 인프라가 잘 갖춰진 영천에서 축구동호인들의 친목과 화합을 위한 자리가 될 것”이라며 “특히 꿈나무 육성을 위해 올해부터 유소년부를 함게 하게 돼 큰 보람이 있다”고 말했다.

영천=유시용기자 ysy@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 

동계 골프 아카데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