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국가산단 ‘에너지강관 인증센터’ 만든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마창성기자
  • 2017-04-21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POMIA 부지매입 등 본격 추진

사업비 200억원…2021년 완공

2021년 포항 블루밸리 국가산업단지 내에 에너지 강관산업 육성을 위한 지원센터가 들어선다.

포항금속 소재산업진흥원(POMIA)은 19일 에너지강관 전문 시험평가 인증센터를 구축하기 위한 부지매입과 설계용역 등 본격적인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에는 총 사업비 200억원이 투입된다.

지난해 5월 입주 부지(7천600㎡) 선정을 완료한 POMIA 측은 올해 31억원으로 용지 매입과 설계용역을 한 뒤 내년부터 공사에 들어가 2021년 완공할 예정이다.

에너지 강관센터에는 건축물 2개동(강관 공정기술 지원 및 물성평가동, 이용기술지원동)이 들어설 예정이며 제조공정, 품질보증 등에 관련된 24여종의 지원 장비가 갖춰진 시험동 및 부대시설 등이 건립된다. 센터는 블루밸리 산업단지 내 기계, 자동차·에너지부품, 철강 등 연관기업들의 입주를 앞당기는 데도 선도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현재 포항에는 세아제강, 넥스틸 등 17개의 에너지강관사가 있으며 전국 강관 관련 업체 30%가 포항을 비롯한 경북에 몰려 있어, 원소재 공급입지 및 업종간 협업이 유리해 기술력 향상과 원가경쟁력 제고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포항=마창성기자 mcs12@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12운성으로 보는 오늘의 운세

동구배너

수성구배너

달서구배너

환경정책과

경상북도개발공사

칠곡호국평화기념관

행복더하기 UCC사진공모전

길거리 농구대회

독도문예대전

영남일보 국제축구대회

화성산업

대구보건대학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