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홍현희, 제이쓴과 관계 김영희 때문에 못밝힌 사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뉴미디어부기자
  • 2019-06-27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뮤지컬 배우 김호영이 남다른 패션 센스로 예능감을 자랑했다.

2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황금통령상' 특집으로 꾸며져 개그우먼 홍현희, 뮤지컬 배우 김호영, 걸그룹 우주소녀 멤버 보나, 유튜버 도티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김호영은 자신만의 패션 철학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는 "옷 입을 때 방송용 옷, 행사용 옷, 일상에서 입는 옷이 구분돼 있을텐데 저는 구분이 없다. 오늘 입은 옷도 콘서트할 때 입거나 친구들과 삼겹살 먹으러 갈 때 입는다"고 밝혔다.


이에 홍현희는 "김호영이 저희 아버지 부친상 때 조문을 왔다. 검은색 옷을 입고 오긴 했는데 천도제를 하러 온 줄 알았다"며 "한복 같은 검은색 의상인데 멋스러운 옷이었다. 정장이 아닌 김호영다운 스타일"이라고 설명했다. 김호영은 "방문했다가 다른 곳을 가니까"라고 변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한편, 홍현희는 김호영 때문에 남편 제이쓴과 사이가 더 좋아졌다고 고백했다.


김호영은 "제이쓴의 SNS를 보고 누군가 사귀는 사람이 있다고 예상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김호영은 "제이쓴이 침대에 누워 상의를 탈의한 상태로 누군가가 위에서 찍어준 사진을 올렸다. 모든 사람들이 제이쓴의 상의 탈의에 집중할 때, 나는 침대 위에서 여자 향수를 발견했다"고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홍현희는 "제가 걸리게 찍은 거다. 계정에 올릴 거니까 살짝 암시하라는 의미에서 찍었다. 김호영이 그걸 알아차렸다"고 설명했다. 김호영은 "얼마 안 돼서 결혼 발표를 하더라. 홍현희, 제이쓴 두 사람을 개인적으로 알지만 둘이 연인일 거라고 생각을 안 해봤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홍현희는 제이쓴과의 연애에 대한 지인들의 반응을 전하기도 했다. 홍현희는 개그우먼 김영희에게 민망해서 사귄다고는 말 못하고 "제이쓴이랑 한 번 만나볼까? 같이 스페인을 가게 됐다"고 말한 과거를 회상했다. 이에 김영희의 반응은 "제이쓴이랑 만난다고? 해볼 수 있으면 해봐라. 스페인은 유튜브 찍으러 가는 거야?"였다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현희는 "김영희 때문에 제이쓴을 알게 됐다. 이 친구한테는 만난다는 걸 알려야겠다 싶어서 '영희야~ 나 제이쓴이랑 만나볼까?'라고 물었었다. 민망해서 사귄다고는 말을 못했다"고 말했다.


 이어 홍현희는 "그런데 김영희가 '언니, 제이쓴이랑 만난다고? 해볼 수 있으면 해봐~'라며 비아냥거리는 반응을 보이더라"며 "같이 스페인 간다니까 '유튜브 찍으러 가는 거야?' 하더라. 그 이후로는 제 스스로 마음을 닫았다. 그래서 제이쓴과의 관계를 더욱 공개할 수가 없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홍현희는 김호영 덕분에 제이쓴과 사이가 더 좋아졌다고 했다. 홍현희는 "김호영이 저와 지인들과 만났을 때 "쇼윈도 얼마에 계약했냐?"라고 농담을 건넨다. 많은 분들이 참사랑인지 아직도 의심한다"고 이야기했다.


이에 MC 김구라가 "홍현희 부부의 참사랑을 믿는다. 만약 쇼윈도라면 정말 서로가 서로에게 못할 짓을 하고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뉴미디어부 ynnew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 대구경북 고교동문 골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