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30주년 신승훈, 10월 시드니 오페라하우스 콘서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2019-07-11


도로시컴퍼니 제공
 가수 신승훈이 가을 호주 시드니 오페라하우스에서 자신의 브랜드 공연을 선보인다.


 10일 소속사 도로시컴퍼니에 따르면 신승훈은 10월 20일 시드니 오페라하우스 메인홀인 콘서트홀에서 '2019 더 신승훈 쇼 시드니 스페셜'이란 타이틀로 무대에 오른다. 이번 공연은 내년 30주년을 앞두고 열리는 프리 콘서트 일환이다.
 시드니 오페라하우스는 2007년 유네스코가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한 호주 대표 종합 극장으로, 대관 심사와 자격 요건이 까다롭다. 국내에서는 2000년 패티김이 처음 무대에 올랐다.


 신승훈은 이 무대에서 히트곡들과 1천회가 넘는 공연 노하우를 바탕으로 20년간 호흡을 맞춘 밴드와 공연한다. 또 그가 처음 데뷔시킨 솔로 여가수 로시가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한다.
 도로시컴퍼니는 "이번 공연은 신승훈이 내년 전개할 '데뷔 30주년 기념 프로젝트' 신호탄"이라며 "내년 상반기부터 앨범과 콘서트 등 다양한 활동을 한다"고 말했다.


 신승훈은 1990년 1집 '미소 속에 비친 그대'로 데뷔와 함께 140만장의 판매고를 올리는 사랑을 받았다.
 1집부터 7집까지 연속 밀리언셀러를 기록했으며, '보이지 않는 사랑'으로 음악방송 14주 연속 1위를 차지했다. 또 골든디스크 최다 수상, 가요 음반 최대 누적 판매량 1천700만장 등의 기록을 내며 '발라드 황제'로 군림했다.연합뉴스

2019 대구경북 고교동문 골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