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포항, 추가시간 1분 남기고 역전골 허용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김기태기자
  • 2019-07-22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홈서 인천에 1-2 아쉬운 패배

포항 스틸러스가 홈에서 최하위 인천에 극장골을 내주며 아깝게 패했다.

포항은 지난 20일 오후 7시 포항 스틸야드에서 열린 K리그1 22라운드 인천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후반 추가시간 이제호에 극장골을 내주며 1-2로 졌다.

전반전은 치열한 미드필더 싸움으로 득점없이 마쳤다. 포항은 후반 2분 인천 스테판 무고사에 선제골을 내줬지만 5분 만에 추격에 성공했다.

1점씩 주고받은 이날 경기는 후반 추가시간 인천의 극장골로 마무리됐다. 후반 추가시간 1분을 남겨둔 인천 코너킥 찬스에서 곽해성의 크로스에 이은 이제호의 헤더가 결승골로 이어졌다.

포항=김기태기자 ktk@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19 대구경북 고교동문 골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