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정웅인, KBS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 홍인표 역 출연 확정!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윤용섭기자
  • 2019-09-19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배우 정웅인이 KBS 새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99억의 여자'는 우연히 99억을 움켜쥔 여자가 세상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로, 배우 조여정, 김강우, 오나라, 이지훈 등 탄탄한 연기력을 지닌 배우들이 출연을 확정 지으며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정웅인은 극중 홍인표 역을 맡았다. 홍인표는 세상의 갑질과 부조리 때문에 자신의 능력을 펼치지 못한다고 생각하는 피해 의식에 사로잡힌 인물로, 열등감을 느낄 때마다 아내 정서연(조여정)과 갈등을 일으키며 극의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정웅인은 최근 JTBC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에서 오원식 역을 맡아 카리스마부터 위트와 비열함을 넘나드는 다양한 매력을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몰입도 높은 연기력으로 대중의 신뢰를 받아온 정웅인이 '99억의 여자'를 통해서 보여줄 연기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드라마는 오는 11월에 방송될 예정이다.
 윤용섭기자 yy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