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김명수 “차기작 ‘어서와’, 전작과는 다른 새로운 캐릭터 보여줄 것”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인터넷뉴스부기자
  • 2019-09-19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배우 김명수 사진=앳스타일
KBS2 ‘단, 하나의 사랑’을 통해 주연으로 발돋움한 배우, 김명수가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star1)과 함께 2019년 10월 호 커버를 장식했다. 화보 속 김명수는 프로젝트엠과 함께한 패션 화보를 통해 특유의 부드러운 매력을 보여주며 여심을 저격했다.

 

‘단사랑’ 속 사랑스러운 천사 단으로 새로운 연기를 보여준 김명수는 첫 로맨스 남자 주인공 도전에 대해 “배우들 간에 합이 좋아 그 자체로도 감사했다. 배우고 느낀 것들이 참 많았던 촬영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한 차기작으로 선보일 KBS2 드라마 ‘어서와’ (가제)에 대해서는 “전작과는 다른 새로운 캐릭터를 보여줄 수 있을 것”이라 전했는데 주인공인 ‘솔아’의 곁에서 위로와 설렘을 주는 고양이 ‘홍조’라는 캐릭터를 위해 반려묘의 행동까지 공부하는 열정을 보였다.

 

연기돌이라는 수식어가 빠지지 않던 김명수는 배우 활동 초기의 연기력 논란에 대해 당연한 결과였다고 답했다. 당시의 연기에 대해 “연기 공부를 많이 하지 못해 아쉬움은 남지만 지금은 꾸준히 필모그래피를 쌓으려 노력중”이라는 말을 덧붙였다.

 

늘 다양한 캐릭터로 대중을 만나고 싶다는 김명수의 솔직 담백한 인터뷰와 화보는 앳스타일 매거진 2019 10월호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인터넷뉴스부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