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풍년 가을” 새들과의 전쟁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윤관식기자
  • 2018-08-09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입추(立秋)가 지나며 벼이삭이 여물어가는 가운데 8일 대구 북구의 논에 설치된 방조망이 색다른 풍경을 연출하고 있다. 방조망은 농작물의 조류피해를 막기 위한 그물이다.

윤관식기자 yks@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