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추석전 ‘맞춤형 범죄예방’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조규덕기자
  • 2018-09-10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구미] 구미경찰서는 평안한 추석을 위해 10~26일 맞춤형 범죄예방 활동을 한다. 경찰은 1단계(10~19일) 때 금융기관·편의점 등 현금다액 취급업소에 대해 범죄예방진단을 통한 취약지를 점검한다. 이어 2단계(20~26일) 땐 취약지에 경력을 집중 배치해 효과적인 순찰활동을 한다.

낮엔 시장·역·터미널 주변 교차로 교통소통 관리와 금융기관·다중이용시설 강도 등 범죄 예방에 주력한다. 밤엔 골목길을 중심으로 침입 절도 등 예방 활동에 주력한다. 잠재적 범죄를 사전 차단하겠다는 의지다.

특히 경찰관기동대·상설중대·기동순찰대 등 가용 경력을 최대한 동원해 다목적 순찰활동을 통해 촘촘한 안전망을 구축해 나간다.

김병헌 구미경찰서 생활안전계장은 “평온한 추석을 위해 특별방범기간 시민 모두가 안전하다고 생각할 때까지 경찰 역량을 발휘해 범죄예방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조규덕기자 kdcho@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