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서 택시 탈취 30대 강도 대구서 7시간만에 검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박현주기자
  • 2019-03-08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김천] 30대 남성이 강도로 돌변해 택시를 빼앗아 달아났다가 7시간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김천경찰서는 7일 이 같은 혐의로 A씨(39)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2시35분쯤 김천 율곡동 앞들교 부근에서 그랜저 개인택시를 타고 가던 중 차를 세워 갑자기 기사 B씨(62)를 흉기로 위협했다. B씨가 놀라 차문을 열고 몸을 피하자 A씨는 대구까지 택시를 몰고 간 뒤 달성군 다사읍 지하철 2호선 문양역 부근에 택시를 버리고 달아났다. 결국 A씨는 경찰의 추적 끝에 이날 오전 9시50분쯤 대구에서 붙잡혔다. 경찰은 A씨가 택시 안에서 챙긴 동전 1만여원을 압수했다. 박현주기자 hjpark@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