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치

경산시노인복지관 어르신들, 어린이집 원생과 감자 캐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밴드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구글플러스
  • 기사내보내기
  • 최영현기자
  • 2019-07-04
  • 기자가 쓴 기사 더보기


2019년 실버세대 텃밭정원 프로그램

실버 여성 지도자들은 장애학생과 ‘수확’

경산시 노인종합복지관 어르신들이 좋은어린이집 원생과 감자를 캐고 있다.
경산시는 지난 3월부터 운영한 2019년 실버세대 텃밭정원 프로그램을 통해 일군 감자밭에서 2일 첫 수확의 기쁨을 나누었다.

경산시노인종합복지관 어르신 22명과 좋은어린이집 원생 35명은 이날 실버세대 청춘농장에서 감자 캐기 활동을 함께하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할머니·할아버지는 손자·손녀같은 유치원생들에게 감자는 땅속 줄기에서 열리는 식물이며, 어떻게 하면 커다란 감자를 키울 수 있는지, 봄에 감자를 심은 이야기, 감자 캐는 방법 등을 직접 알려주며 같이 감자를 캐고 삶은 감자를 나눠 먹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또 압량면 실버 여성 지도자들은 장애학생으로 구성된 경산자인학교 학생들과 감자 캐기를 함께 했다. 멀게만 느껴졌던 농업을 도시민, 어린 학생뿐만 아니라 장애학생과도 함께하며 사회적 농업으로 발전할 수 있는 기회도 발견했다.

경산시는 앞으로 청춘농장에 심은 고구마 등 여러 원예작물을 경산자인학교 학생과 함께 수확하며 학생들에게 학교 밖에서 만나는 다양한 농업 경험을 통해 여러 세대가 함께 어우러지는 소중한 체험을 공유할 계획이다.

김종대 경산시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도시민과 여러 세대에게 농업을 경험할 수 있는 도시농업을 확대하여 농업이 따뜻한 사랑과 정을 이어주는 매개체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경산=최영현기자 kscyhj@yeongnam.com

[Copyrights ⓒ 영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