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군, 환동해 지역 글로컬대학 공동추진을 위한 지·산·학·연 업무협약 체결

  • 원형래
  • |
  • 입력 2023-05-30 14:05  |  수정 2023-05-30 14:04  |  발행일 2023-05-30
- 포항시·경주시·울진군·포스텍·동국대WISE캠퍼스·한국원자력연구원·포스코홀딩스·포스코퓨처엠·에코프로비엠
- 지역 산업분야(원자력·수소·이차전지) 상호간 공동프로젝트 발굴 및 인재양성 나선다!


2023053001000958700038982
경북 울진군은포항시청대회의실에서 환동해 지역 글로컬대학 공동추진을 위한 지·산·학·연 업무협약 체결했다.<울진군 제공>
2023053001000958700038981
경북 울진군은 환동해 지역 글로컬대학 공동추진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가졌다.<울진군 제공>


경북 울진군은 30일 포항시청에서 김남일 포항시 부시장, 주낙영 경주시장, 김무환 포스텍 총장, 이영경 동국대WISE캠퍼스 총장, 원병출 한국원자력연구원 경영기획본부장, 조주익 포스코홀딩스 전무, 김정한 포스코퓨처엠 양극제연구센터장, 박지영 에코프로비엠 상무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환동해 지역 글로컬대학 공동추진을 위한 지·산·학·연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글로컬대학이란 지역사회와 산업수요를 고려하여 과감하게 혁신하고자 하는 강한 의지가 있는 지역대학을 교육부에서 지정하는 것으로 5년간 1천억 원을 지원해 지역발전의 중심(허브)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포스텍과 동국대 WISE캠퍼스가 환동해지역 미래 먹거리인 원자력·수소·이차전지 산업발전을 위해 글로컬대학으로 거듭날 계획이다.

이번 업무협약 주요내용으로는 △글로컬 대학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지자체 행·재정적 지원,△ 지역 산업분야(원자력·수소·이차전지) 지↔산↔학 상호 간 공동프로젝트 발굴 및 수행, △지역 및 지역산업체 수요를 반영한 인재양성 및 연구 추진으로서 환동해지역의 미래 먹거리인 원자력·수소·이차전지 산업 육성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울진군은 지난해 10월 신규 국가산단 후보지 지정 제안서를 제출하면서 수소 관련 8개 대기업과 투자협약을 체결하는 등 입주수요와 산단조성의 타당성을 확보하여 올해 3월 15일 원자력수소 국가산업단지 후보지로 확정됐다.
군은 향후 원자력 수소 관련 대기업 및 기관을 적극 유치하여 세계 기후위기 시대 탄소중립을 선도하고 지속 가능한 국가발전과 에너지안보 강화를 이끌어 나가게 될 전망이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울진 원자력수소 국가산단은 탄소중립 실현과 대한민국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매우 중요한 사업으로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원자력수소 기술에 대한 연구가 활발히 진행되길 바란다"면서 "많은 우수한 인재들이 원자력수소 국가산단으로 유입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원형래기자 hrw7349@yeongnam.com

기자 이미지

원형래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Notice: Trying to get property of non-object in /home/yeongnam/public_html/web/view.php on line 499

동정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