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개인 6월 브랜드평판 ... 1위 레드벨벳 조이, 2위 블랙핑크 제니, 3위 소녀시대 태연, 4위 블랙핑크 지수, 5위 우주소녀 보나”

  • 김기오
  • |
  • 입력 2022-06-19 08:55
한국기업평판연구소 2022년 6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3(4).jpg
한국기업평판연구소 제공

걸그룹 개인 6월 브랜드평판 1위는 레드벨벳 조이가 차지했다. 이어  2위 블랙핑크 제니, 3위 소녀시대 태연, 4위 블랙핑크 지수, 5위 우주소녀 보나 순이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소장 구창환)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을 위해 2022년 5월 19일부터 2022년 6월 18일까지 걸그룹 개인 579명의 브랜드 빅데이터 94,993,673개를 추출하여 소비자들의 참여지수, 미디어지수, 소통지수, 커뮤니티지수와 브랜드평판지수를 분석했다. 빅데이터는 지난 5월 97,956,890개와 비교하면 3.03% 줄어들었다.​

레드벨벳 조이, 블랙핑크 제니, 소녀시대 태연, 블랙핑크 지수, 우주소녀 보나 외에  6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30위권에는 라붐 소연, 소녀시대 윤아, 에스파 윈터, 블랙핑크 로제, 에스파 카리나, 오마이걸 아린, 레드벨벳 슬기, 소녀시대 서현, 레드벨벳 웬디, 트와이스 미나, 오마이걸 유아, 트와이스 나연, 블랙핑크 리사, 소녀시대 효연, 레드벨벳 예리, 레드벨벳 아이린, 여자아이들 미연, 르세라핌 김채원, 마마무 솔라, 트와이스 지효, 르세라핌 허윤진, EXID 하니, 우주소녀 여름, 마마무 화사, 브레이브걸스 유정이 포함됐다.​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위 레드벨벳 조이의 브랜드평판지수 3,128,020으로 분석됐다. 항목별로는 참여지수 142,002 미디어지수 175,888 소통지수 1,306,230 커뮤니티지수 1,503,899이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지난 5월 1,948,688과 비교하면 60.52% 상승했다. ​​

2위 블랙핑크 제니의 브랜드 평판지수는 2,812,955로 분석됐다. 항목별로는 참여지수 537,565 미디어지수 230,777 소통지수 1,218,042 커뮤니티지수 826,572이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지난 5월 3,850,732와 비교하면 18.77% 하락했다. ​

3위 소녀시대 태연의 브랜드 평판지수는 2,696,021로 분석됐다. 항목별로는 참여지수 142,836 미디어지수 235,634 소통지수 1,010,896 커뮤니티지수 1,306,655이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지난 5월 2,274,435와 비교하면 23.68% 상승했다. ​​

4위 블랙핑크 지수의 브랜드 평판지수는 2,693,225로 분석됐다. 항목별로는 참여지수 339,001 미디어지수 334,353 소통지수 834,114 커뮤니티지수 1,185,756이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지난 5월 2,316,097과 비교하면 16.40% 상승했다. ​​

5위 우주소녀 보나의 브랜드 평판지수는 2,072,654로 분석됐다. 항목별로는 참여지수 610,442 미디어지수 582,516 소통지수 403,964 커뮤니티지수 475,732이다. 브랜드 평판지수는 지난 5월 3,385,296과 비교하면 20.44% 하락했다. ​

구창환 소장은 "2022년 6월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1위를 기록한 레드벨벳 조이 브랜드는 링크분석에서 '러블리하다, 사랑스럽다, 싱그럽다'가 높게 나왔고, 키워드 분석에서는 '어쩌다 전원일기, 안녕, 드림콘서트'가 높게 분석됐다"고 말했다. 또 "긍부정비율분석에서는 긍정비율 76.85%로 분석됐다"고 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에 따르면 브랜드 평판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든 지표이다.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분석을 통해 걸그룹 개인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을 측정할 수 있다. 걸그룹 개인 브랜드평판 분석에는 브랜드 영향력을 측정한 브랜드 가치평가 분석도 포함했다. ​
김기오기자 mvalley@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연예인기뉴스

영남일보TV


  • Remember!

    대구 경북 디아스포라

    더보기

    대구 경북 아픈역사의 현장

    더보기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