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대구는 봄축제로 물든다…8일부터 17일까지 '판타지아 대구 페스타'

  • 최미애
  • |
  • 입력 2024-05-01 17:36  |  수정 2024-05-06 08:08  |  발행일 2024-05-06 제12면
약령시한방문화축제, 파워풀대구페스티벌 등
대구 대표 9개 봄축제 집중 개최...볼거리·즐길 거리 가득
대구로택시·이월드·스파크랜드·대구아쿠아리움 할인혜택도
사진1
지난해 파워풀 대구 페스티벌 퍼레이드에 참가한 태국 트리암 놈 사뭇프라칸팀이 공연을 펼치고 있다. 올해 퍼레이드는 지난해보다 규모가 확대된 100여 개의 퍼레이드 팀이 참여한다.<영남일보 DB>
2024050101000029600000541
약령시한방문화축제 모습. 올해는 MZ세대를 겨냥한 콘텐츠를 다양하게 마련한다. <대구문화예술진흥원 제공>

대구를 대표하는 축제를 한자리에 모은 '2024 판타지아대구페스타' 봄 축제가 오는 8일부터 17일까지 대구 도심 전역에서 펼쳐진다.

대구시는 축제 간 연계를 위해 축제 통합브랜드 '판타지아대구페스타'(이하 판대페)를 구축하고, 매년 봄(5월)과 가을(10월)에 축제를 집중적으로 개최하고 있다. 올해 4회째를 맞아 봄 시즌부터는 축제를 찾는 방문객이 좀 더 친근하고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판대페만의 세계관을 구축했다. 일명 '판대페 우주'로 축제의 별들이 반짝이고 있고, 축제를 즐기는 사람들이 행성을 탐험하는 콘셉트이다.

◆한 층 더 업그레이드 된 축제 속으로…
판타지아대구페스타 봄 축제는 8일부터 12일까지 약령시 일원에서 열리는 '대구약령시한방문화축제'로 시작한다. 대구시와 대구 중구가 주최하고 <사>약령시보존위원회가 주관하는 행사로, 올해는 '힙전골목 1658'이라는 슬로건을 내세웠다. 개장 366년을 기념하고 동시에 약령시가 전 연령대가 즐겨 찾는 '힙'한 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MZ세대를 겨냥한 축제 콘텐츠를 확충했다. 약초골목, 한의골목, 약령골목, 한방골목, 약선골목 등 5가지 테마 골목에선 이색적인 볼거리와 체험 프로그램을 만날 수 있다.

국내·외 공연팀의 대규모 거리 퍼레이드가 백미인 '파워풀대구페스티벌'은 10일 전야제를 시작으로 11일부터 12일까지 국채보상로 일원에서 펼쳐진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규모가 확대된 100여 개의 퍼레이드 팀이 참여한다. 중앙네거리에서 공평네거리까지 차 없는 거리에서 진행되는 거리 퍼레이드는 전문 퍼레이드 팀의 화려한 공연부터 시민 퍼레이드 팀의 개성 넘치는 공연까지 다양하다. 또 K-POP댄스, 스트리트 댄스 등 대중문화 기반의 거리 댄스대회, 마임·변검·거리패션쇼, 세계탱고대회 등 심야문화제까지 이틀 동안 쉼 없이 공연과 즐길 거리가 펼쳐진다.

생활문화동호인이 주도하고 시민이 참여하는 '대구생활문화제'는 11일부터 12일까지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에서 열린다. 55개 팀 482명의 생활문화동호인이 주인공이 되어 그간 갈고닦은 실력을 뽐내는 자리다. 장르별 공연 및 전시행사와 함께 생활문화 확산을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마련되어 있다. 특히 올해는 고고장, 만화방, 음악감상실 등 '레트로' 콘텐츠를 활용해 축제를 방문하는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낭만과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밴드 음악을 즐길 수 있는 '대구 TOP밴드 경연대회'는 11일 오후 5시 코오롱야외음악당에서 열린다. 예선을 거친 밴드 20개 팀의 수준 높은 경연과 함께 국내 대표밴드인 '김경호 밴드'의 초청공연과 지난해 우승팀 'D-Tune'의 축하 공연을 볼 수 있다.

6개 장르의 대구시립예술단 공연을 4일간 릴레이로 만나는 '대구시립예술단 시민행복콘서트'는 14일부터 17일까지 코오롱야외음악당에서 열린다. 14일에는 대구시립극단과 유명 뮤지컬 배우 브래드 리틀과 뮤지컬 배우 권가민이 함께하는 뮤지컬 갈라쇼와 대구시립무용단과 'DJ ANOMY'가 펼치는 패밀리 파티가 5월의 밤하늘을 화려하게 물들인다. 15일에는 대구시립국악단과 인기 국악인 남상일, '미스트롯' 선(善) 정미애가 준비한 국악 한마당에선 국악관현악, 태평소 협주곡, 국악가요 등 흥이 넘치는 무대가 펼쳐진다.

16일에는 대구시립합창단과 대구시립소년소녀합창단이 JTBC '팬텀싱어' 출연자로 구성된 비아첸테와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인다. 17일에는 대구시립교향악단과 JTBC '팬텀싱어'에 출연한 '비바팬텀'이 협연해 풍성한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동성로에 활력을 부여하기 위해 시작한 '동성로청년버스킹'은 16일부터 17일까지 동성로28아트스퀘어에서 펼쳐진다. 오후 7시부터는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오픈마이크 무대, 오후 8시부터는 전국 공모를 통해 선정된 청년 예술가의 거리 공연이 진행된다.

2024050101000029600000543
동성로 상인회와의 상호 협력을 통해 열리는 동성로축제. <대구문화예술진흥원 제공>
2024050101000029600000542
달서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장미꽃 필(Feel) 무렵' 행사. <대구문화예술진흥원 제공>


◆구·군 대표 축제도 풍성…이벤트도 푸짐
구·군을 대표하는 축제들도 판대페 기간에 열린다. 10일부터 12일까지 동성로 상인회와의 상호 협력을 통한 '동성로축제'가 동성로 일대에서 진행된다. 장미의 달 5월을 맞이해 달서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장미꽃 필(Feel) 무렵'을 이곡장미공원에서 10일부터 12일까지 만나볼 수 있다. 한샘청동공원에선 17일부터 18일까지 '선사문화체험축제'가 열린다.
 

888.jpg
대구를 찾는 관광객을 대상으로 붐업(BOOM UP)이벤트도 진행한다. 동대구역 관광안내소 주변에 우주인 모양의 공기 풍선 인형을 설치해 판대페 유니버스의 사전 홍보를 진행한다. 10일부터 12일까지 한국음악협회 대구시지부와 함께 '동대구역 광장 갈라콘서트'를 진행한다. 17일까지 약령시 일원, 동성로 28아트스퀘어, 동성로관광안내소 옆 등 주요 관광지에서 '예술인과 함께 하는 버스킹'도 열린다.

축제 기간 관광객과 시민을 대상으로 할인 혜택도 제공된다. 대구 이월드, 스파크랜드, 대구아쿠아리움 이용권 40~50% 할인 쿠폰을 9개 축제 현장에서 제공한다. 11일부터 12일까지 '대구로 택시'에서 선착순 5천명 대상으로 추첨해 2천원 할인 쿠폰도 제공할 예정이다. 8일부터 17일까지 대구시티투어 이용객 모두 도심순환노선을 성인 요금 기준 50% 할인된 5천원에 이용할 수 있다. 저녁까지 축제를 여유롭게 즐길 수 있도록 10일부터 12일까지 '판타지아대구나이트버스 '특별노선도 1일 2회 운행한다.

최미애기자 miaechoi21@yeongnam.com

 

기자 이미지

최미애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문화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