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네뉴스-스마트폰 세상보기] 대구 혁신도시에 '마스크 쓴 돌하르방'

  • 박태칠 시민기자
  • |
  • 입력 2021-10-06   |  발행일 2021-10-06 제12면   |  수정 2021-10-06 09:12

돌하루방1

대구시 동구 혁신도시의 어느 카페 앞에 거대한 돌하르방이 마스크를 쓰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대구시민들은 지난해 2월18일 코로나 확진자가 처음 나온 이후 줄곧 마스크를 쓴 채 지금까지 1년7개월 동안 벗지 못하고 있다. '대프리카'로 불릴 정도로 뜨거운 대구의 폭염 속에서도 마스크 를 써야 했던 시민들이 딱하기도 하련만, 돌하르방과 같이 기념 촬영하며 웃고 즐기는 모습들을 보노라면 대구시민들은 반드시 코로나를 이길 수 있을 것 같다.

글·사진=박태칠 시민기자 palgongsan72@hanmail.net
<이 기사는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 받았습니다>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시민기자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