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고 수준 '4세대 방사광가속기' 준공 7주년 기념식 가져

  • 마창성
  • |
  • 입력 2023-09-25 16:11  |  수정 2023-09-25 16:11  |  발행일 2023-09-25
세계 3번째로 구축된 꿈의 방사광가속기, 연 300명 이상 빔라인 이용자 방문
이 시장, "방사광가속기 등 세계 수준 인프라 바탕으로 지역혁신 이끌겠다"


2023092501000785600031471
25일 포항가속기연구소에서 열린 '4세대 방사광가속기 준공 7주년 기념식'에 참석한 주요 인사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는 25일 남구 지곡동 포항가속기연구소 행정동에서 '4세대 방사광가속기 준공 7주년 기념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서 시는 4세대 방사광가속기가 있기까지 많은 공헌을 한 이상득 전 국회부의장을 대신해 참석한 박영준 전 지식경제부 제2차관에게 감사패를 전달했으며, 가속기연구소에서는 공로패를 전달했다.

당시 이상득 부의장은 타 지자체와 유치 경쟁을 벌이던 4세대 방사광가속기를 백승기 전 포스텍 총장 등 지역 대학, R&D기관 등과 협력해 어렵게 유치했다. 이러한 노력 끝에 유치한 4세대 방사광가속기는 2011년 총사업비 4천298억 원(국고 4천38억, 지방비 260억)을 투입해 2016년 준공됐다.

4세대 방사광가속기는 레이저 파장을 원자 크기 수준인 엑스선까지 구현한 꿈의 방사광가속기로 미국, 일본에 이어 세계에서 3번째로 구축됐다. 레이저 빔의 밝기, 안정도 등 성능 면에서 세계 최고 수준을 구현하고 있으며, 그 우수성을 국내외 전문가들로부터 인정받았다.

또한 연 300명 이상의 빔라인 이용자가 실험을 진행하기 위해 포항을 방문하고 있으며, 포항가속기연구소는 현대사회의 당면 과제인 에너지, 환경, 나노, 바이오, 양자 분야의 최첨단 연구를 주도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포항시와 포항가속기연구소는 2차전지, 수소연료전지, 바이오, 반도체 등 국가 핵심산업 분야의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4세대 방사광가속기의 빔라인 추가 증설이 시급하다는 데 뜻을 모으고 이를 위한 예산 확보를 위해 협력하고 있다.

포항가속기연구소는 이르면 내년 빔라인 증설을 위한 실시설계에 들어가고, 오는 2027년에는 빔라인 구축을 완공할 계획이다. 신규 빔라인은 세계적으로 희소성이 높은 저에너지 영역에서 현 빔라인 대비 2배 이상의 성능을 가지며, 이를 통해 국가 필수 전략 기술인 2차전지, 반도체·디스플레이, 첨단바이오 분야 연구가 더욱 강화될 전망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세계 최고 수준의 인적, 물적 인프라를 갖춘 포스텍, 포항가속기연구소와 지역 R&D 기관이 함께 소통하고 협력한다면 상생발전과 지역혁신을 이끌 수 있을 것"이라며 "준공 7주년을 맞은 4세대 방사광가속기를 기반으로 포항의 미래 먹거리 육성을 위해 정진하겠다"고 말했다.


마창성기자 mcs12@yeongnam.com

기자 이미지

마창성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경북지역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