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사랑상품권 누적발행액 2兆 돌파

  • 마창성
  • |
  • 입력 2024-02-21 06:44  |  수정 2024-02-21 06:44  |  발행일 2024-02-21 제12면
연내 모바일로도 출시 예정

경북 포항시의 포항사랑상품권 누적 발행액이 2조원을 돌파했다.

20일 포항시에 따르면 지역 자금의 역외 유출 방지와 소상공인을 살리기 위해 2017년 발행을 시작한 포항사랑상품권이 이날 현재 2조365억원에 이르고 있다.

포항사랑상품권은 신용카드와 달리 포항지역 내에서만 사용할 수 있어 그 발행·판매액만큼 지역 내 지출을 유도해 지역 최고의 지역 경기 활력 정책으로 자리매김했다.

또 2021년 지역화폐 우수사례 전국 우수상을 수상으로 특별지방교부세 1억원을 확보해 위축된 경기회복에도 기여하는 등 골목상권은 물론 전통시장에서의 빠른 자금 순환으로 소비의 역외 유출을 줄이는 선순환 경제구조를 마련하는 데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특히 디지털 화폐로의 시장변동에 대응해 2020년 카드형 포항사랑상품권(이하 포항사랑카드)의 출시와 모바일(QR코드)결제, 삼성페이 간편결제, 교통카드 기능 탑재 등 편의성을 확대해 지역민뿐만 아니라 관광객들도 포항사랑카드를 이용해 지역 상권을 방문하는 등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보탬이 되고 있다.

지난해 3월에는 포항사랑카드 오프라인 충전처를 기존 대구은행 14개소에서 대구은행 ATM기(49개소)·셀프창구(1개소)를 추가한 데 이어 11월에는 대구은행이 없는 지역에 타 은행 웹 충전 서비스를 91개소로 대폭 늘려 이용자들의 불편함을 해소했다.

시는 올해에도 포항사랑카드 발행을 통해 골목상권을 활성화하는 한편 설맞이 10% 특별할인판매를 시작으로 상시 7% 할인판매 등으로 소상공인에게 힘을 보태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총력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연내 실물 카드 없이 사용이 가능한 모바일 상품권을 출시해 사용자들의 상품권 선택의 폭을 확대하고 지역을 방문하는 관광객의 소비 활성화를 유도한다. 이와 함께 모바일 앱(IM#) 가맹점 활성화를 통해 소상공인에게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매출 증대에도 도움을 줄 계획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포항사랑상품권의 활성화 정책으로 포항경제 견인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마창성기자 mcs12@yeongnam.com

기자 이미지

마창성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경북지역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