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방울 김성근감독, 연봉 8천만원 재계약

  • 입력 1998-10-24 00:00

쌍방울 레이더스는 23일 김성근감독과 총 2억4천만원(계약금 8천만원,
연봉 8천만원)에 2년 재계약했다.

지난 96년 쌍방울 레이더스 사령탑으로 부임한 김감독은 특유의 통계야
구로 만년 하위권에 맴돌던 팀을 2년연속(96년, 97년) 포스트시즌에 진출
시켰다. 또 올 시즌에는 프로통산 세번째로 개인통산 7백승을 달성했다.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