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김태희, 첫째에 이어 둘째 딸 출산 '화제'

  • 인터넷뉴스부
  • |
  • 입력 2019-09-19   |  수정 2019-09-19

20190919
연합뉴스

 가수 겸 배우 비(본명 정지훈·37)·배우 김태희(39)가 둘째 딸을 얻어 화제다.

 

 김태희 소속사 스토리제이컴퍼니측은 19일 "김태희, 정지훈 부부에게 새로운 가족이 생겼다"면서 "김태희가 오늘 오전 서울 모처 병원에서 둘째 아이인 건강한 딸을 출산했다"고 전했다.

 

 이어 "산모와 아기는 모두 건강한 상태고, 기뻐하는 가족들의 보살핌과 축복 속에서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하면서 "김태희가 배우로서도 좋은 모습으로 찾아뵐 수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전에 지난 2017년 축복속에 결혼한 비-김태희 부부는 같은 해 10월 출산한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비-김태희, 둘째 딸 출산, 넘 축하해요",  "비-김태희, 둘째 딸 출산, 한 미모할듯",  "비-김태희, 둘째 딸 출산, 부러워요",  "비-김태희, 둘째 딸 출산, 행복하세요"등의 반응을 보였다.

 

인터넷뉴스부 ynnews@yeongnam.com

연예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