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중앙상가 야시장' 달라진 모습으로 12일 개장

  • 마창성
  • |
  • 입력 2023-08-11  |  수정 2023-08-11 07:26  |  발행일 2023-08-11 제9면
포항 중앙상가 야시장, 8월 12일~9월 30일 매주 금~일요일, 실개천거리에서 운영
주차별 테마가 있는 시민 참여형 야시장으로 변신, 시민 불편사항도 개선
포항 중앙상가 야시장  달라진 모습으로 12일 개장
2019년 운영한 포항 중앙상가 야시장 전경.포항시 제공

한여름 밤 경북 포항 시민들의 밤을 추억으로 수놓을 '포항 중앙상가 야시장'이 한층 달라진 모습으로 돌아온다.

경북 포항시는 12일부터 다음달 30일까지 매주 금·토·일요일 중앙상가 실개천거리(육거리~북포항우체국)에서 야시장을 개장한다고 10일 밝혔다. 올해는 지난해와 달리 8주 동안 매주 특화된 주제에 맞춰 야시장을 운영하기로 했다.

시는 육중완 밴드 등이 함께한 개장식을 시작으로 △2주 차는 다양한 안주와 맥주를 즐길 수 있는 비어 데이 △3주 차는 체험 부스와 공연이 있는 다문화 예술제를 진행한다.

△4주 차는 지역 가수들이 함께하는 특색 있는 콘서트 △5주 차는 보이스 배틀 △6주 차는 댄스 팀과 솔로 팀이 참여하는 청소년 댄스 페스타 △7주 차는 감성적인 야시장극장 △8주 차는 행복 어울림마당 등 다채로운 이벤트로 방문객들에게 즐거움을 줄 예정이다.

올해 야시장의 특별한 점은 다양한 먹거리들과 더불어 체험형 플리마켓 운영, 중앙상가 특별품 경매, 예언노래방 등 각종 레크리에이션 이벤트를 통해 시민 참여형 야시장으로 운영되는 것이다.

또한 방문객들이 편안하게 앉아서 음식을 먹을 수 있도록 거리 곳곳에 테이블과 의자, 텐트를 설치하고. 인근 쉼터를 조성하는 등 무더위를 피할 공간도 함께 마련된다.

12일 예정된 개장식에서는 이용객들의 가장 큰 불편사항으로 꼽히는 주차문제 개선을 위한 중앙상가 주차장 준공식, 시민들의 관심을 높이고 내실 있는 행사를 만들기 위한 거리문화축제도 함께 진행된다.

이상현 포항시 경제노동과장은 "중앙상가 야시장이 주말 저녁 가족, 연인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풍성한 먹거리, 볼거리를 제공해 시민들의 무더위를 날릴 수 있는 명소가 되길 바란다"며 "올해 야시장이 시민들에게 호응을 얻어 중앙상가 활성화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마창성기자 mcs12@yeongnam.com

기자 이미지

마창성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