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소통과 화합의 공간, 흥해복합커뮤니티센터 개관

  • 마창성
  • |
  • 입력 2023-11-02  |  수정 2023-11-01 09:05  |  발행일 2023-11-02 제21면
모든 세대가 함께하는 복합문화공간, ‘흥해복합커뮤니티센터’ 3개관
수영장, 탁구장, 문화센터 등 지하 1층, 지상 4층, 연면적 4,816㎡ 규모로 건립
2023103101000955000040431
경북 포항시 북구 흥해읍 남성리에 들어선 '흥해복합커뮤니티센터' 개관식에 참석한 주요 인사들이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다.<포항시 제공>

2017년 포항 지진으로 큰 피해를 입은 경북 포항시 북구 흥해읍에 다목적 체육관, 문화센터, 도서관 등이 갖춰진 복합커뮤니티센터가 문을 열었다.

포항시는 31일 북구 흥해읍 남성리에 들어선 '흥해복합커뮤니티센터' 개관식을 가졌다. 이날 개관식에는 이강덕 포항시장을 비롯해 백인규 포항시의회 의장, 지역 시·도의원, 유관기관 및 자생단체장, 지역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흥해복합커뮤니티센터는 2017년 포항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흥해지역 재건을 위한 흥해특별재생사업의 하나로 2019년 3월 문화체육관광부 생활 SOC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돼 총 160억 원의 사업비로 지하 1층, 지상 4층, 연면적 4천816㎡ 규모로 건립됐다.

주요 시설로는 수영장, 탁구장, 문화센터, 작은도서관, 다함께돌봄센터, 체력단련실, 다목적체육관 등이 있다. 2021년 착공에 들어가 올해 2월 준공해 8월과 9월 시범운영을 거쳐 10월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특히 흥해복합커뮤니티센터는 내년부터 수영강습과 요가, 문화강좌, 독서 프로그램 등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반영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으로, 수영장 등 체육시설뿐만 아니라 지역의 새로운 소통과 화합의 복합문화공간으로 자리잡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흥해복합커뮤니티센터가 흥해지역의 지진을 떨치고 새롭게 도약하는 출발점이 돼 침체된 지역에 활기를 불어넣고 체육, 문화생활의 거점 시설로 활용돼 주민 삶의 질을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마창성기자 mcs12@yeongnam.com

기자 이미지

마창성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