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입 의존하던 연어, 이제 '포항산' 맛본다…양식 클러스터 조성

  • 마창성
  • |
  • 입력 2023-11-08  |  수정 2023-11-07 18:53  |  발행일 2023-11-08 제1면
연간 1만 톤, 1천 300억 원의 국산화 기대
이강덕 시장 "첨단양식 선도하며 동북아시아의 연어수출 견인할 것"
2023110701000235800008841
7일 오후 포항시 남구 장기면 금곡리에서 열린 '연어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 착공식에 참석한 주요 인사들이 착공버튼을 누르고 있다.<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가 세계 60조 원 연어 시장을 선도하기 위한 첫발을 내디뎠다.

포항시는 7일 남구 장기면 금곡리에서 전량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연어의 국산화를 위한 '연어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착공식을 가졌다. 이날 착공식에는 이강덕 포항시장, 백인규 포항시의회 의장, 이달희 경북도 경제부지사, 로즈마틸슨 주한 노르웨이 대사관 상무참사관, 김미향 한국해양마이스터고 교장, 지역주민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이 사업은 총사업비 400억 원을 투입해 2만8천570㎡ 규모에 연어 스마트양식 기반 시험시설(테스트베드)을 구축하고, 이를 토대로 19만5천570㎡ 규모의 배후부지를 조성해 연어양식, 가공처리시설, 사료공장 등의 양식 산업을 아우르는 포항 연어스마트양식 클러스터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시는 2021년 4월에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사업의 최종사업자로 선정됐으며, 2021년 11월에는 미래아쿠아팜, 노르웨이 닐스윌릭슨사와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조성 투자 및 기술협력을 체결한 바 있다.

연어 스마트양식 기반 테스트베드가 구축되면 연간 1천t의 연어를 생산할 수 있으며, 배후부지가 완공되면 연간 1만 t, 1천 300억 원의 연어를 국산화해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포항의 표준화된 스마트 양식시스템을 기반으로 국내 첨단양식분야를 선도해 청년 일자리 창출, 동북아시아의 연어 수출을 견인할 것"라며 "포항에서 양식된 연어가 국내는 물론 세계로 수출되며 미래 먹거리 산업을 주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마창성기자 mcs12@yeongnam.com

기자 이미지

마창성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사회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