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발레단 '돈키호테' 24~25일 안동문화예술의전당서 공연

  • 피재윤
  • |
  • 입력 2024-05-17 16:40  |  수정 2024-05-17 16:43  |  발행일 2024-05-17
2024051701000586300024671

경북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이 오는 24일과 25일 웅부홀에서 국립발레단의 '돈키호테' 공연을 진행한다.

공연시간은 24일 오후 7시 30분과 25일 오후 3시 공연이다.

이 공연은 스페인의 극작가 세르반테스의 소설 돈키호테를 모티브로 해 국립발레단만의 화려한 테크닉이 담긴 춤을 통해 원작의 하이라이트 장면의 감동을 살려낸 명작 발레 공연이다.

국립발레단은 대한민국 발레를 대표하는 최초의 전문발레단으로 국내 최고의 무용수들과 함께 세계 유명 작품 레퍼토리를 다수 보유하고 있다.

이번 돈키호테 공연의 경우 원작을 국립발레단만의 버전으로 각색 및 재안무해 다른 발레단의 공연에서는 볼 수 없는 국립발레단만의 돈키호테를 선보인다.

국립발레단의 수석무용수 이재우를 비롯해 솔리스트 조연재·심현희·하지석 등 국립발레단의 실력 있는 무용수들이 최고의 테크닉이 담긴 춤을 보여준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은 이번 국립발레단의 돈키호테 공연에 이어 10월 유니버셜발레단의 '잠자는 숲속의 미녀', 11월 국립극단의 '록산느를 위한 발라드' 등 명품 공연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안동문화예술의전당 기획공연 국립발레단의 '돈키호테'는 R석 7만 원·S석 5만 원·A석 3만 원으로 5세 이상 관람이 가능하다.


피재윤기자 ssanaei@yeongnam.com

기자 이미지

피재윤 기자

기사 전체보기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문화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