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에 휘발유 뿌리고 극단적 선택 하려 한 60대 붙잡혀

  • 서민지
  • |
  • 입력 2019-11-06   |  수정 2019-11-06

몸에 기름을 뿌리고 극단적 선택을 하려 한 6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6일 강북경찰서에 따르면, 대구 북구 금호동 대구국제사격장의 클레이사격장 밖에서, 오후 1시 50분쯤부터 2시 10분쯤까지 몸에 1.5ℓ의 절반가량의 기름을 뿌린 한 남성이 소동을 벌였다.


이 남성은 20분간 경찰과 대치를 벌였지만, 몸에 불을 붙이는 사고까지는 발생하지 않았고, 다행히 주변의 다른 피해도 일어나지 않았다.
 

경찰관계자는 "남성의 신원은 아직 파악되지 않았다"며 "극단적 선택을 하려 한 동기 등에 대한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서민지기자 mjs858@yeongnam.com

사회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