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승현·장정윤작가, 혼전 임신설 강력 부인

  • 인터넷뉴스부
  • |
  • 입력 2019-11-21   |  수정 2019-11-21

20191121
사진 :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캡처
'살림남' 측이 탤런트 김승현과 장정윤 작가의 혼전 임신설에 부인해 화제다.

 

21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제작진측은 "다음주 방송 예고에서 김승현 아버지의 2세 관련 언급은 결혼 후 2세가 태어날 것을 기대한다는 의미"라면서 "이와 관련 김승현이 2세를 가졌다는 추측성 기사가 나오고 있다. 절대 사실이 아니기 오해 없길 바란다"고 밝혔다.

 

특히 '살림남2' 방송 마지막에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김승현 가족이 함께 신혼집을 보러 다니는 모습이 방송됐다. 김승현 아버지는 "지금 중요한건 승현이 2세가 곧 태어난다는 거다" "최소 5명은 낳아야 한다"고 말해 주위에 웃음을 안겼다.

 

김승현과 장 작가는 MBN 예능물 '알토란'으로 인연을 맺은 바, 김승현이 먼저 장 작가에게 끊임없이 구애했다.

 

김승현 측은 지난달 "장 작가와 수개월째 만나고 있다."며  사귄지 얼마 되지 않아 조심스럽다"며 "내년 1월 결혼설은 사실무근이다. 아직 결혼을 결심할 단계는 아니다"라고 전했다.

 

한편, KBS 2TV 예능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는 매주 수요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

인터넷뉴스부  ynnews@yeongnam.com

연예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