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교육부에 개학 연기 요청

  • 입력 2020-02-22   |  수정 2020-02-22

경북도교육청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해 각급 학교 개학 연기를 교육부에 요청했다고 22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이날 오전 유치원과 초·중·고, 특수학교 개학을 일주일간 연기할 수 있도록 교육부에 학사일정 조정 협의를 요청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대구와 경북 청도가 감염병 특별관리지역으로 지정되는 등 코로나19가 확산해 개학 연기를 검토해왔다"며 "조만간 교육부 승인이 있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교육/과학인기뉴스


  • 우호성의 사주 사랑(舍廊)

    더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