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공모주 청약 마지막날, 공모액 역대2위·경쟁률 저조?

  • 서용덕
  • |
  • 입력 2021-08-03 13:36
크래프톤.jpg
크래프톤 홈페이지
크래프톤 기업공개(IPO)를 위한 공모주 일반 청약 마지막 날인 3일 오전 증거금이 3조원가량 모였다.

크래프톤의 공모가는 49만8천원, 청약에 필요한 증거금은 최소 249만원으로 비교적 높다. 공모 금액은 4조3천98억원으로 역대 2위 규모다.

이날 오전 11시 현재 크래프톤 공모 청약을 받는 증권사 3곳에 들어온 청약 증거금은 3조973억원으로 집계됐다. 지금까지 들어온 청약 건수는 3개 증권사를 통틀어 총 18만7천912건이다.

앞서 전날은 증거금 1조8천17억원으로 마감했다. 다른 대어급 공모주와 비교하면 청약 참여가 저조한 편이다.

청약증거금은 2일차 오전 11시 기준 증거금은 중복 청약이 가능했던 SK아이이테크놀로지(43조8천억원)나 SK바이오사이언스(33조9천억 원)뿐 아니라 중복 청약이 막힌 카카오뱅크(22조1천억원) 보다도 훨씬 적다.

경쟁률도 앞선 기업들에 비해 저조하다. 크래프톤의 첫날 경쟁률은 2.79대1로 SK아이이테크놀로지 78.93대1, SK바이오사이언스 75.87대1, 카카오뱅크 37.8대1 등에 비하면 저조한 성적이다.

크래프톤은 현재 통합 경쟁률은 4.79대 1이다. 259만6천269주 모집에 청약 수량은 1천243만8천990주다. 증권사별 경쟁률은 미래에셋증권이 6.22대 1로 가장 높고 이어 삼성증권 4.01대 1, NH투자증권 3.91대 1 순이다.

크래프톤은 이날 오후 4시에 일반 청약을 마감한다. 유가증권시장 상장일은 8월 10일이다.
서용덕기자 sydkjs@yeongnam.com




영남일보(www.yeongnam.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경제인기뉴스

영남일보TV

영남일보TV

더보기

많이 본 뉴스

  • 최신
  • 주간
  • 월간